경북 포항 산불 12시간 만에 진화…한때 주민 100여명 대피령 > 뉴스

뉴스

경북 포항 산불 12시간 만에 진화…한때 주민 100여명 대피령

작성자 최고관리자
E-mail safetyedu@safetykorea.or.kr
316
0

본문

222064_24381_1156.jpg
경북 포항시 공무원들이 4일 오전 남구 대송면 대각리 운재산에 발생한 산불을 진화하기 위해 투입되고 있다. 포항시 등에 따르면 이날 산불로 한때 주민 100여명에게 대피령을 내리기도 했다. / 뉴스1

[오가닉라이프신문 이주석 기자] 어제(3일) 경북 포항에서 발생한 산불이 12시간 만에 가까스로 잡혔다.

4일 포항시와 포항남부소방서 등에 따르면 전날 오후 7시52분쯤 남구 대송면 대각리 운재산 에서 발생한 산불은 12시간이 이날 오전 8시경에 꺼졌다. 큰 불은 이날 새벽 1시15분쯤 잡힌 것으로 전해졌다.

포항시와 소방당국 등은 날이 밝자 헬기 9대, 진화차 등 28대, 공무원과 소방관, 진화대원 등 2964명을 투입해 잔불 정리에 나섰으며, 해병대 1사단도 산불 진화에 투입됐다.

현재까지 주민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지만 밤샘 진화 작업으로 공무원 A씨(26·여)가 탈진하고 B씨(30)가 발목 골절상을 입어 병원 치료를 받고 있다.

불이 나자 포항시는 한때 마을 주민 100여명에게 대피령을 내렸다. 주민들은 마을회관이나 인근 지역으로 대피했다. 

소방당국은 전날 오후 10시 대응 1단계를 발령한 후 마을 공터에 긴급구조통제단을 설치했다.

포항시는 마을 입구에 통합지원본부를 설치하고 만일의 사태에 대비하고 있다.

이 불로 이날 오전 6시30분 현재까지 임야 3㏊와 소나무 2300그루가 피해를 입은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

이주석 기자  organiclife02@naver.com

<저작권자 © 오가닉라이프신문-자연에 산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