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서구, 클럽 구조물 붕괴사고 수습 총력 > 뉴스

뉴스

광주시 서구, 클럽 구조물 붕괴사고 수습 총력

작성자 최고관리자
E-mail safetyedu@safetykorea.or.kr
394
0

본문

* 27일 수습대책본부 설치, 수습 완료시까지 주· 야간 비상운영체제 돌입

img_20190728153705_42f3601c.jpg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27일 새벽 서구 상무지구 모 클럽 내부 구조물 붕괴사고 현장을 둘러보고 있다./광주광역시 제공

지난 27일 치평동 클럽 내 구조물이 붕괴되어 다수의 인명 피해가 발생한 가운데 광주 서구(구청장 서대석)가 수습대책본부를 설치하고 사고 수습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27일 안전총괄과를 중심으로 보건소, 복지정책과, 건축과, 보건위생과, 문화체육과, 홍보실 등 분야별 수습대책반을 구성한 서구는, 비상근무 체제에 돌입했다. 

보건소는 부상자가 입원한 3개 의료기관에 상주하며 수시 치료상황을 체크하는 등 신속한 사고수습에 나서고 있다. 

건축과는 2차 피해가 발생할수 있는 무단증축 부분에 대해 수사진행 상황에 따라 사용금지 및 철거조치 예정이며, 유흥주점 및 일반 음식점에 대한 불법건축 단속 및 안전 특별점검을 29일 부터 실시할 계획이다. 

서구는 정확한 사고 원인 규명 및 재발방지를 위해 관계기관 조사 및 수사에도 적극 협조할 방침이다.

27일 건축허가 및 사용승인 관련서류, 건축물대장 및 도면, 영업신고 관련 서류 일체를 제출한 서구는 영업상 과실 여부 등에 대해서도 수사결과에  따라 조치할 계획이다.

서대석 청장은 “안타까운 사고가 발생해 죄송스러울 뿐”이라며 ”고인과 부상자 분들의 명복과 쾌유를 빌며, 사고 수습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27일 새벽 치평동 모 클럽에서 발생한 구조물 붕괴 사고로 28일 현재 2명이 사망하고 25명의 부상자(입원 11명, 퇴원 1명, 치료후 귀가 13)가 발생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