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항만공사에 통합안전체험 솔루션 시뮬레이터 WHO 설치 > 보도자료

보도자료

인천항만공사에 통합안전체험 솔루션 시뮬레이터 WHO 설치

작성자 최고관리자
E-mail safetyedu@safetykorea.or.kr
216
0

본문

대한안전교육협회, 

인천항만공사에 통합안전체험 솔루션 시뮬레이터 ‘WHO’ 설치


28f35681824c86ceb22d9659f6af3ca1_1579582371_5546.jpg
사진1. 대한안전교육협회가 인천항만공사에 통합안전체험 솔루션 시뮬레이터 ‘WHO’를 설치했다.


대한안전교육협회(대표 정성호, 이하 협회)가 인천항만공사에 자사의 제품인 통합 안전체험 솔루션 시뮬레이터 ‘후(WHO)’를 설치했다.

 

‘후(WHO)’는 1인용 자동훈련 안전 측정장치 시뮬레이터로 협회에서 직접 개발하였으며 심폐소생술(CPR) 교육, 소화기 작동 훈련, 가상현실(VR) 체험 등을 할 수 있다.

 

인천항만공사는 ‘후(WHO)’를 활용해 임직원 안전교육을 실시함으로써 안전의식을 강화해 나갈 방침이다.

 

체험자들은 ‘후(WHO)’를 통해 가슴압박, 인공호흡, 자동제세동기 사용 방법에 대한 동영상 교육을 시청한 뒤, 장소별 응급상황이 실제처럼 연출된 모니터 화면을 보며 심폐소생술을 실시한다.

 

화면을 보면서 가슴압박이 제대로 이뤄지는지 쉽게 확인할 수 있고, 평가까지 이루어질 수 있도록 구성되어 전국 학교, 기업, 관공서 등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고 있다.

 

이외에도 시뮬레이터를 활용한 소화기 작동 훈련과 건물 화재·지진 대피·산업안전 등의 재난대응 훈련을 가상현실(VR)로 체험 가능하다.  

 


28f35681824c86ceb22d9659f6af3ca1_1579582390_2773.jpg
사진2. 대한안전교육협회가 인천항만공사에 통합안전체험 솔루션 시뮬레이터 ‘WHO’를 설치했다.


 

협회 정성호 대표는 "일회성 안전교육이 아닌 누구나, 어디서든지 쉽게 접근하여 안전에 대해 배울 수 있도록 제품 개발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협회는 법정 의무교육인 산업안전보건교육을 집체교육과 함께 인터넷 사이버교육으로도 운영 중이며, 학교안전체험교실 및 산업체 안전체험관 구축 등 다방면으로 사업 영역을 확장하고 있다

 

최근에는 국내뿐만 아니라 베트남 등 해외에도 콘텐츠를 보급하고 있으며, 이러한 콘텐츠를 활용하여 올바른 안전문화 확산에 기여하고 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