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전시설 정비와 더불어 감성안전의식 확립 중요해

 

대한안전교육협회, 안전시설 정비와 더불어 감성안전의식 확립 중요해



 

대한안전교육협회(회장 정성호, 이하 협회)는 중대재해처벌법 시행 후 중대산업재해가 발생률이 증가하고 있어 기업이 시설과 장비 위주의 관리뿐만이 아니라 감성 안전교육을 통해 현장 근로자의 마음을 이해하고, 일하는 사람이 진심으로 안전 의식을 공감할 수 있는 분위기를 만드는 것이 중요하다고 전했다.

 

감성안전이란 작업자 스스로가 마음을 움직여 안전의식을 갖춘다는 뜻이다. , 안전에 대한 강요와 통제 대신 근로자들의 감성을 자극해 자발적인 안전문화 정착을 유도하는 것이다. 물론 이 감성안전으로만 현장의 안전이 이루어지는 것은 아니지만, 현장 근로자는 안전의식을 정착시키는 데 감성 안전이 큰 역할 한다고 공통된 소리를 냈다.

 

 

이에 협회 내부 안전 전문가는 현장 내에서 기초질서를 잘 지키고 사람을 먼저 생각하는 감성안전 문화를 실천하다 보면, 어느새 근로자 스스로의 몸과 마음이 현장 안전에 대한 경각심과 의식 제고가 향상되고 그에 따라 안전 수칙을 보다 철저하게 지켜낼 의지를 다지는데 도움을 줄 수 있다고 전했다.


 


 

동시에 '감성안전' '감성보건'이 이슈가 되고 있는 것은 좋은 일이지만자칫 연례행사나 퍼포먼스에 치우쳐 원래의 목적이 퇴색될 수 있기 때문에 감성적인 교육과 이론적인 교육을 적절하게 배분하여 진행할 수 있는 체계적인 안전교육 프로그램으로 교육을 진행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협회 정성호 회장은 이성적인 교육만큼 중요한 감성안전교육의 중요성을 인지하고 있다.”근로자의 안전보건 의식 고취를 위한 감성안전교육에도 열과 성을 다하여 내용을 업데이트 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중대재해처벌법에 관한 온라인 교육 및 비대면 교육에 대한 각종 소식은 협회 홈페이지 또는 유선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전글 다음글
목록